2022.06.24 (금)

검색창 열기

메트로

평택해양경찰서장, 다중이용 시설 사업장 등 현장 점검

다중이용선박, 연안안전체험 시설장 등 안전관리 실태 중점 점검

[ 데일리브라이트 = 신은성 기자 ]

평택해양경찰서(서장 서정원)는 지난 16일 충남 당진시 도비도항을 비롯한 유·도선 등 다중이용선박과 경기 안산시 연안체험활동 운영시설 안전관리 실태를 점검했다고 밝혔다.

 

여름 휴가철 피서객이 증가될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이날 서정원 서장은 유·도선 선착장 관리 상태를 확인 후 도비도항에서 연안여객선을 이용해 도선 및 여객선 항로를 점검했다.

 

이어 대난지도 해수욕장 등 해안가 취약개소를 직접 둘러보며 시설물 및 안전관리 현황 등을 면밀히 살폈다.

 

또한 경기 안산시 풍도어촌계에서 운영하고 있는 어촌체험마을을 방문하여 안전장비 보유여부 등을 점검하고, 연안체험활동 시 안전수칙 등을 준수해 사고를 방지해 줄 것을 당부했다.

 

서서장은 현장직원들에게“해양사고는 예고가 없지만 미연에 방지할 수 있기에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최선을 다해 근무해 달라”며“계절별 연안사고 예방을 위해 주요 관광지와 해안가를 중심으로 지속적인 안전관리에 힘써줄 것”을 당부했다.

 


오피니언